여의도 MBC부지 '브라이튼 여의도' 7월 첫 분양

 
 
기사공유
옛 여의도 MBC. /사진=김창성 기자
여의도의 랜드마크 복합단지 ‘브라이튼 여의도’가 공급일정을 잡았다. 단지는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옛 문화방송(MBC) 사옥 부지에 들어서며 오는 7월 오피스텔이 먼저 공급된다.

28일 신영, GS건설, NH투자증권으로 구성된 ‘여의도MBC부지 복합개발PFV’은 옛 여의도 MBC 부지에 지하 6층~지상 최고 49층 4개동 규모의 복합단지 ‘브라이튼 여의도’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브라이튼 여의도는 전용면적 84~136㎡ 아파트 454가구와 29~59㎡ 오피스텔 849실, 오피스 및 상업시설로 구성됐다. 아파트 분양일정은 연내 잡힐 예정이다.

단지 주변은 원스톱 생활인프라를 갖췄다. 지하철 5·9호선 환승역인 여의도역과 지하철 5호선 여의나루역 사이에 들어서며 여의도환승센터를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또 IFC몰이 가깝고 단지 바로 앞에는 현대백화점, 페어몬트 호텔 등이 입점예정인 ‘파크원’(2020년 예정)이 들어설 예정이다. 여의도공원과 여의도한강공원, 샛강생태공원, 여의도성모병원 이용도 편리하며 영등포 타임스퀘어도 가깝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0.73하락 4.6818:01 06/17
  • 코스닥 : 719.13하락 3.1218:01 06/17
  • 원달러 : 1186.50상승 1.218:01 06/17
  • 두바이유 : 62.01상승 0.718:01 06/17
  • 금 : 59.90하락 0.3818:01 06/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