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형돈 일침… 타일러에 "본인 나라 미국 먼저 공부해라" 어떤 문제길래?

 
 
기사공유
정형돈 일침. /사진=KBS 2TV '옥탑방의 문제 아들' 방송 화면 캡처

개그맨 정형돈이 방송인 타일러에게 일침을 가했다.

3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스페셜 게스트로 타일러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형돈은 한국 민족사를 다룬 어려운 서적들을 술술 외우는 타일러를 보고 "평소에 이미지 메이킹을 너무 많이 하는 것 같다"며 깜짝 퀴즈를 냈다.

정형돈은 "에브라함 링컨의 예전 직업은 무엇이냐"고 물었다. 이에 타일러는 당황한 기색을 내비치며 "모른다"고 답했다.

타일러의 예상치 못한 반응에 MC 김성주도 "이거 모르면 정말 오바다"라며 농담을 건넸다.

정형돈은 "정답은 레슬링 선수다. 본인 나라인 미국을 먼저 공부하고 와라"라고 저격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1.45상승 8.1115:33 07/23
  • 코스닥 : 668.65하락 6.1315:33 07/23
  • 원달러 : 1178.90상승 0.615:33 07/23
  • 두바이유 : 63.26상승 0.7915:33 07/23
  • 금 : 62.74상승 1.1915:33 07/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