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맛' 천명훈 전 여친 언급에 당혹… "걔가 진짜 괜찮은 애였지"

 
 
기사공유
./사진=TV조선
'연애의 맛2' 천명훈의 모친이 전 여자친구를 언급하자 천명훈이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지난 6일 밤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맛2'에서는 그동안 패널로 출연했던 천명훈이 연애 상대로 등장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천명훈은 "내가 소개팅 상대 얼굴도 모르는데 참하고 마음에 들면 내가 결혼을 했으면 좋겠느냐"고 모친에게 물었고, 모친은 "그건 나도 모르겠다"고 답했다.

천명훈의 모친은 "요즘 여자들이 남자가 돈 없으면 안 좋아한다. 그렇다고 우리가 빚이 많은 거랑 융자가 있는 걸 깔 수 있는 건 아니지 않나"라고 했다.

천명훈은 그런 모친에게 "그렇다고 우리가 쪼들리는 건 아니지 않나"라고 물었다. 이에 모친은 아무런 대답 없이 한숨만 쉬었다. 천명훈은 "최소한 빚 없이 아파트 한채는 있어야 안정적이지 않을까 싶다"고 했다.

이후 천명훈 모친은 아들이 그동안 교제한 여자 연예인에 대해 이야기했다. 천명훈은 이에 크게 당황하면서도 "걔가 진짜 괜찮은 애였지"라며 회상하기도.

천명훈 모친은 "결혼해서 애도 낳았다고 하더라. 잘 된 거 보니 내가 마음이 좋더라. 좋으면서도 좀 씁쓸하더라"고 했고 천명훈은 "20대 초반에는 다 만나지 않느냐. 24년간 4명 정도 만났다"고 해명했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0.73하락 4.6818:01 06/17
  • 코스닥 : 719.13하락 3.1218:01 06/17
  • 원달러 : 1186.50상승 1.218:01 06/17
  • 두바이유 : 62.01상승 0.718:01 06/17
  • 금 : 59.90하락 0.3818:01 06/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