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포역에 ‘다섯 번째 책나루도서관’ 문 열었다

 
 
기사공유

망포역 책나루도서관. / 사진제공=수원시

수원시가 10일 분당선 망포역에 다섯 번째 ‘책나루도서관’을열고, 무인 도서 대출·반납 서비스를 시작한다.

망포역 책나루도서관은 비치도서 대출·반납만가능했던 ‘망포역 땅콩도서관’을 ‘책나루도서관’으로 확장 개관한 것이다. 망포역 4·5·6·7번 출구 방향 지하 1층에 있다.

‘책나루도서관’은 21개 수원 시립도서관 소장 도서를 온라인으로 검색하고, 무인기기를 이용해 도서를 대출·반납할 수 있는 스마트 도서관이다.

현재 수원역(2층대합실 국철 입구), 수원시청역(주 개찰구 옆), 영통역(2·8번 출구), 광교중앙역(2번 출구)에서 365일 운영 중이다. 운영시간은 오전 5시부터 자정까지다.

책나루도서관에서 도서를 대출하려면 수원시 도서관 홈페이지 나모바일앱에서 도서를 검색하고, ‘무인예약-OO역’을선택해 대출 신청을 해야 한다. ‘도서 대출 가능’ 문자 메시지가 도착하면 해당 역 책나루도서관에서 신청 도서를 찾아가면 된다.

 

수원=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4.36상승 27.8118:01 07/19
  • 코스닥 : 674.06상승 8.9118:01 07/19
  • 원달러 : 1174.50하락 4.318:01 07/19
  • 두바이유 : 61.93하락 1.7318:01 07/19
  • 금 : 62.14하락 1.0918:01 07/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