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장현성 아들, 송중기 닮은꼴?

 
 
기사공유
/사진=SBS 보이는 라디오 캡처

배우 장현성이 두 아들 준우·준수의 근황을 전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장현성이 스페셜 DJ로 출연한 가운데 청취자들은 그의 아들 준우·준수의 근황을 궁금해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장현성의 아들 준우·준수를 언급하며 "특히 준우는 송중기 분위기가 나더라"라고 사연을 보냈다.

이에 DJ 김태균은 "배우를 꿈꾸고 있냐"라고 묻자 장현성은 "준우의 꿈이 바뀐다. 지금은 세계 인권기구 같은 곳에서 일하고 싶어 한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장현성은 "정확하지는 않지만 막연하게나마 가난, 전쟁, 기아 등의 문제들이 해결됐으면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장현성의 두 아들은 과거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1.64하락 4.6918:03 06/25
  • 코스닥 : 710.02하락 7.6718:03 06/25
  • 원달러 : 1156.20하락 0.318:03 06/25
  • 두바이유 : 64.86하락 0.3418:03 06/25
  • 금 : 64.02하락 0.218:03 06/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