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봉준호 감독, 또 프랑스行 "뤼미에르 페스티벌 초청"

 
 
기사공유
봉준호 감독 뤼미에르 페스티벌 초청. /사진=장동규 기자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이 프랑스의 뤼미에르 페스티벌에 초청받았다. 11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올해 뤼미에르 페스티벌 측은 제72회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을 초청하기로 결정했다.

뤼미에르 시상식은 프랑스의 영화상으로 '프랑스의 골든 글로브'라고 불리기도 한다. 뤼미에르 아카데미가 주관하며, 시상 대상은 전년도 개봉한 프랑스어 영화다. 티에리 프레모(59) 칸 영화제 집행위원장이 뤼미에르 아카데미의 수장, 베르트랑 타베르니에(78) 감독이 위원장이다. 올해 뤼미에르 시상식은 10월 12~20일 프랑스 리옹에서 열린다.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프레모는 “‘기생충’이 한국뿐 아니라 프랑스에서도 흥행하고 있다. 프랑스에서는 벌써 티켓 33만장이 팔렸다”며 “‘기생충’은 역대 황금종려상 수상작 중 가장 많은 관객을 불러모으는 영화가 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기생충'은 지난 5일(현지시각) 프랑스에서 개봉, 첫주 25만9737명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프랑스에서 개봉한 한국 영화 중 가장 높은 스코어를 기록했다. 

'기생충'은 프랑스에서 흥행에 성공한 기존 한국영화들 대비 첫주 관객수가 4~5배에 이르는 기록적인 성적을 보인 것은 물론, 현지 매체들과 관객들의 호평도 잇따르고 있어 신기록 경신이 예상된다. 이번주 중 300여 개관 이상으로 확대 상영이 결정됐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1.64하락 4.6918:03 06/25
  • 코스닥 : 710.02하락 7.6718:03 06/25
  • 원달러 : 1156.20하락 0.318:03 06/25
  • 두바이유 : 64.86하락 0.3418:03 06/25
  • 금 : 64.02하락 0.218:03 06/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