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포토] 1심 선고 출석한 이명희 전 이사장

 
 
기사공유

해외에서 구입한 물품을 밀수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70)이 13일 인천 미추홀구 소성로 인천지방법원에서 열린 1심 선고공판에 출석했다.

이 전 이사장은 지난 2013년 5월부터 지난해 3월까지 해외지사에서 과일, 도자기, 장식용품 등을 대한항공 여객기를 이용해 총 46차례에 걸쳐 3700여만원을 밀수한 혐의로 기소됐다.
 

  • 0%
  • 0%
  • 코스피 : 2126.33상승 0.7118:03 06/24
  • 코스닥 : 717.69하락 4.9518:03 06/24
  • 원달러 : 1156.50하락 7.518:03 06/24
  • 두바이유 : 65.20상승 0.7518:03 06/24
  • 금 : 64.22상승 1.6118:03 06/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