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포토] 법정 나서는 조현아, 명품 밀수 혐의 집행유예

 
 
기사공유
해외에서 구입한 물품을 밀수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45)이 13일 인천 미추홀구 소성로 인천지방법원에서 진행된 1심 선고공판을 마치고 법정을 나서고 있다.

이날 재판부는 조 전 부사장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 벌금 480만원을 선고했다.

 

  • 0%
  • 0%
  • 코스피 : 2098.71상승 7.9818:03 06/18
  • 코스닥 : 714.86하락 4.2718:03 06/18
  • 원달러 : 1185.80하락 0.718:03 06/18
  • 두바이유 : 60.94하락 1.0718:03 06/18
  • 금 : 60.74상승 0.8418:03 06/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