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민아 레이노병, 어떤 질환?… "손발이 끊어질 듯한"

 
 
기사공유
조민아. /사진=조민아 SNS 캡처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레이노병 투병 중이라고 털어놨다.

조민아는 13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손발이 끊어질듯한 추위에 손톱색까지 보라색으로 변하고 온몸이 저려와서 하루에도 몇 번씩 일상생활이 힘든 순간들이 찾아왔고 스트레스가 몰리면 과호흡으로 정신을 잃다가 119에 실려 가면서 받게 된 각종 검사들. 제가 앓고 있던 건 자가면역질환이었는데 밝혀진 건 레이노병이고 양성 소견이 의심되는 것들이 있어 추가 검사를 받았습니다”라는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면역체계가 완전히 무너진 상태라 무조건 안정, 충분한 영양, 휴식을 취하면서 검사결과들을 기다리고 때를 놓치지 말고 치료나 수술을 받아야한다고 주치의 선생님께 권고 받고는병원 복도에서 혼자 숨죽여 얼마나 많은 눈물을 쏟아냈는지 모르겠습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무식하게 열심히만 살아왔어서 이제 내 행복 좀 누려보려고 했는데 몸이 망가져버려서 그게 그냥.. 서러웠습니다. 보호자가 없으니 누구 손 붙잡고 같이 울지 못해서 혼자 입을 틀어막고 울었네요”라고 부연했다.

하지만 조민아는 긍정적인 마음을 가지고 힘든 시기를 극복하려고 하는 모습을 보여주면서 “이렇게 살아있는게 전 감사합니다. 오늘도 스스로 행복해져 볼게요. 걱정해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많은 분들 진심으로 감사합니다”라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레이노병은 과도한 스트레스 등으로 인해 추운 곳에 가거나 찬물에 손을 담글 때 등 발작적으로 손가락과 발가락, 코, 귀 등 끝부분에 혈관이 수축해 혈액순환장애를 일으키는 병이다.

이 질환으로 손가락 등이 푸르스름해지면서 창백해져 이후엔 저리고 통증이 찾아온다. 레이노병은 대체로 젊은 여성에게 발병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4.84상승 4.1518:03 10/21
  • 코스닥 : 649.18상승 2.4918:03 10/21
  • 원달러 : 1172.00하락 9.518:03 10/21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21
  • 금 : 59.70상승 0.4718:03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