퀸 내한공연 티케팅 시작

 
 
기사공유
퀸 내한공연. /사진=현대카드 홈페이지 제공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를 통해 대한민국을 휩쓴 전설의 밴드 퀸(QUEEN)이 대한민국을 찾는다.

현대카드는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25 QUEEN’은 오는 2020년 1월18일과 19일 양일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하는 퀸 내한공연 첫 번째 티켓팅을 오늘(13일) 시작한다고 밝혔다.

현대카드 소지자는 이날 낮 12시부터 인터파크와 예스24에서 사전예매를 할 수 있고, 일반예매는 내일(14일) 낮 12시에 진행한다.

현대카드로 결제시 2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번 공연은 오는 7월 캐나다 벤쿠버에서 시작되는 퀸 월드투어의 일환으로 프리디 머큐리 대신 가수 아담 램버트가 빈자리를 채우며 기타리스트 브라이언 메이와 드러머 로저 테일러가 무대에 오른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4.36상승 27.8118:01 07/19
  • 코스닥 : 674.06상승 8.9118:01 07/19
  • 원달러 : 1174.50하락 4.318:01 07/19
  • 두바이유 : 61.93하락 1.7318:01 07/19
  • 금 : 62.14하락 1.0918:01 07/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