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이상형, "얼굴보단 대화 통하는 사람"

 
 
기사공유
전현무 이상형./사진=KBS 제공

방송인 전현무가 이상형을 밝혔다. 오늘(13일) 방송된 KBS Cool FM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에는 전현무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전현무는 “정지영씨가 심야 라디오를 평정하던 시간이 있었는데, 지금 이혜성 아나운서가 독보적이다. 이혜성 아나운서가 자정 라디오를 평정할 것이다”고 말했다. 또 “보니까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는 생방송을 너무 많이 한다. 미친 사람들이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상형이 어떻게 되냐는 청취자의 질문엔 “나이가 들기 전에는 외모를 많이 봤는데 이제는 나이가 들어서 대화가 잘 통하고 성격이 좋은 사람에게 끌린다”고 밝혔다.

또 사내연애에 대한 질문에 “사내연애는 알려지는 순간 비극”이라며 “당사자만 빼고 다 안다. 티 내고 싶은 것 알지만 끝까지 비밀로 하라”고 조언했다.

공항패션에 대한 질문에는 “전에는 꾸꾸(꾸민 듯 꾸민)였는데 이제는 꾸안꾸(꾸민 듯 안꾸민) 로 할거다”고 말했다.

이날 전현무와 이혜성 아나운서는 알라딘 OST ‘a whole new world’를 듀엣으로 부르기도 했지만, 둘다 음정 박자 놓친 엉망인 라이브 때문에 청취자들에게 폭소를 안기기도 했다. 이혜성 아나운서는 노래 중간 웃음이 터져 전현무에게 “하지 마세요”라고 호통을 치기도 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8.71상승 7.9818:03 06/18
  • 코스닥 : 714.86하락 4.2718:03 06/18
  • 원달러 : 1185.80하락 0.718:03 06/18
  • 두바이유 : 60.94하락 1.0718:03 06/18
  • 금 : 60.74상승 0.8418:03 06/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