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희 불륜 딱지 뗄까… 오늘(14일) 홍상수 이혼소송 최종 선고

 
 
기사공유
홍상수 감독(왼쪽)과 배우 김민희. /사진=임한별 기자

홍상수 감독이 제기한 이혼 소송 판결이 2년7개월만에 내려진다. 

서울가정법원 가사2단독은 14일 오후 2시 홍 감독이 청구한 이혼 소송 판결을 선고한다.

홍 감독은 지난 2016년 11월 아내 A씨를 상대로 이혼소송을 제기했다. 이후 법원은 조정신청서 등 관련 문서를 A씨에게 보냈지만 폐문부재로 도달하지 않아 실제 조정 절차가 이뤄지지 못했다. 법원은 조정 절차 진행이 어렵다고 판단해 같은 해 12월 조정하지 않는 결정을 내리고 소송에 넘겼다. 

A씨는 지난해 3월 변호인단을 선임하며 이혼 소송에 대응하기로 했다. 두 사람의 이혼 소송은 조정과 변론 기일 등을 거친 끝에 이날 최종 선고만 앞두게 됐다.

한편 홍 감독은 2015년 9월 개봉한 자신의 영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를 계기로 배우 김민희와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이후 2017년 3월 영화 '해변에서 혼자'의 언론배급시사회 기자간담회에서 김민희와 불륜 관계를 인정했다. 이 간담회 후 두 사람은 해외 영화제 위주로 활동하며 국내 공식 행사에는 참석하지 않고 있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4.36상승 27.8115:32 07/19
  • 코스닥 : 674.06상승 8.9115:32 07/19
  • 원달러 : 1174.50하락 4.315:32 07/19
  • 두바이유 : 61.93하락 1.7315:32 07/19
  • 금 : 62.14하락 1.0915:32 07/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