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성비 '끝판왕' 샤오미폰 국내상륙… 미9 스펙은

 
 
기사공유
지난 14일 서울 강남구 아남타워빌딩에서 열린 샤오미 플래그쉽 스마트폰 미(Mi) 9 출시 미디어 브리핑에서 미(Mi) 9이 공개됐다./사진=뉴시스
샤오미가 한국 시장에 처음으로 핵심 전략기종 ‘미(Mi)’ 시리즈 신제품을 출시했다. 샤오미가 '지구상 최고의 LTE 폰'이라고 자칭한 '미9''이 외산폰 무덤 한국 시장에서 얼마나 반응할지 주목된다.

샤오미와 샤오미 스마트폰의 한국 총판인 지모비코리아는 지난 14일 서울 강남구 북쌔즈에서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미9'(Mi 9)를 공개하고 이날부터 예약판매를 시작했다.

롯데하이마트에서 단독 판매하는 이 제품은 샤오미가 지난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2019 전시회를 맞아 공개한 올해 상반기 주력 전략기종(플래그십) 제품이다. 단 5G(5세대 이동통신)는 지원하지 않는 LTE 전용 제품이다.

이 제품은 퀄컴 최신 프로세서인 스냅드래곤855을 바탕으로 6GB 램(RAM)과 4800만화소 해상도 카메라를 탑재했다. 시야각 117도 초광각을 비롯해 어두운 환경(저조도) 촬영이나 셀카(Selfie) 촬영 시 최적의 결과물을 만들어주는 인공지능(AI) 알고리즘을 적용하고 레드미노트7보다 큰 6.39인치 크기의 19.5대9 화면비 슈퍼 아몰레드(AMOLED·능동형 유기발광다이오드) 디스플레이와 소니 카메라 칩(이미지센서) 등을 갖췄다.

173g의 가벼운 무게와 최대 7.61㎜ 얇은 두께, 모든 측면에 둥근 형태를 적용해 손에 들고 다니기 편리하도록 설계했다. 프레임(960fps) 슬로모션 영상 촬영, 3300mAh 대용량 배터리, 90분 만에 완충 가능한 20W(와트) 초고속 충전 기능 등도 제공한다.

한국에는 오션 블루, 라벤더 바이올렛, 피아노 블랙 등 세 가지 색상을 선보인다. 출시 가격은 저장용량 64GB 제품이 59만9000원, 128GB 제품이 64만9000원으로 중국 출고가보다는 비싸며 대신 20W 지원 무선충전기를 기본 번들로 증정한다.

정식 발매는 24일이며 판매는 온·오프라인 모두 롯데하이마트를 통해 완전자급제로 진행한다. 하이마트는 14일부터 온라인 예판을 접수하며 추가 할인이나 무이자 할부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정승희 지모비코리아 대표는 “지금까지는 중저가에 속하는 제품을 들여왔다면, 미9은 처음으로 최상위 주력 제품을 한국시장에 선보이는 것”이라며 “미9을 시작으로 한국 스마트폰 시장에도 메기효과 일으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2.92하락 18.9515:30 07/17
  • 코스닥 : 666.28하락 8.1415:30 07/17
  • 원달러 : 1181.30상승 3.715:30 07/17
  • 두바이유 : 64.35하락 2.1315:30 07/17
  • 금 : 64.58하락 0.6415:30 07/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