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북한, 미국 제재로 큰 타격… 협상 서두르지 않아"

 
 
기사공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로이터
트럼프 대통령은 제재가 북한에 타격을 주고 있으며 미국은 대북 제재를 해제하지 않겠다는 원칙을 분명히 했다.

AP 통신 등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4일(현지시간) 폭스뉴스 '폭스 앤드 프렌즈'와 가진 전화 인터뷰에서 북한의 제재 위반 행위에 대해 "모두가 제재를 깨려고 노력하고 있다"면서 "그래도 제재가 북한에 타격을 주고 있으며 미국 정부는 이를 계속 견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근 북한은 연간 한도를 넘겨 정제유를 몰래 반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일각에서는 미국이 북한을 비핵화 협상 테이블로 끌어 들이기 위해 섣불리 제재 완화 또는 제재 해제를 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날 발언은 북한의 제재 위반 논란이 큰 일이 아니라는 것을 강조하면서 동시에 제재 해제가 없을 것이라고 말하며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과의 협상을 "서두르지 않겠다"며 "내 취임 당시에는 핵실험이 있었고 미사일이 괌과 일본 상공 위로 발사됐지만 지금은 매우 다른 상태에 놓여있다"며 북한의 국제사회에 대한 위협 축소가 본인의 공적임을 재차 강조했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3.34하락 1.0218:03 07/22
  • 코스닥 : 674.78상승 0.7218:03 07/22
  • 원달러 : 1178.30상승 3.818:03 07/22
  • 두바이유 : 62.47상승 0.5418:03 07/22
  • 금 : 61.55하락 0.5918:03 07/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