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상진♥김소영 부부, 서울메이트 호스트 출격… 유쾌한 여행 예고

 
 
기사공유
서울메이트./사진=tvN '서울메이트3'
아나운서 오상진·김소영 부부가 '서울메이트' 호스트로 출격한다. 

tvN ‘서울메이트3’는 지난 14일 호스트들의 개성이 묻어나는 티저영상을 공개했다. ‘서울메이트’는 대한민국 셀럽들이 호스트로 출연, 직접 외국인 여행객들을 메이트로 자신의 집에서 맞이하고 함께 머물며 즐기면서 추억을 쌓아나가는 ‘동거동락’ 프로그램이다.

첫 방송에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유라와 오상진 김소영 부부가 앞으로 여행 메이트들과 함께 할 자신들의 집을 직접 소개했다.

먼저 유라는 고전 오락 게임기와 뛰어난 요리 실력을 자랑하고 나초와 칸초란 이름의 강아지 두 마리를 소개하며 깔끔한 집 모습을 공개했다. 오상진과 김소영은 정이 넘치는 집밥과 아나운서 출신의 특별 한국어 강의를 예고하며 메이트들과의 만남을 기대하고 있는 모습이다.

‘서울메이트3’는 ‘풀 뜯어먹는 소리3 – 대농원정대’ 후속으로 오는 7월1일 오후 8시 10분에 첫 방송된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6.42상승 2.3311:57 11/12
  • 코스닥 : 661.78상승 0.4111:57 11/12
  • 원달러 : 1164.70하락 2.111:57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11:57 11/12
  • 금 : 61.15상승 0.2711:57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