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우크라이나] 치타이슈빌리에 추가골 허용… 패배 위기 (후반 진행 중)

 
 
기사공유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츠 우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전에서 우크라이나에 1-3으로 뒤쳐지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팀. /사진=뉴스1

대한민국 20세 이하 축구 대표팀이 우크라이나에 추가골을 내줬다. 

대한민국 남자축구 역사상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 대회 첫 우승에 도전하는 U-20 축구 대표팀이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츠 우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전에서 우크라이나에 1-3으로 뒤쳐지고 있다. 

전반전을 1-1로마친 한국은 후반 시작과 동시에 김세윤을 불러들이고 엄효상을 투입한 한국은 포백으로 포메이션에 변화를 주면서 승부수를 띄웠다. 그러나 후반 7분 우크라이나의 역습 상황에서 수프리아하에 또다시 골을 내주면서 1-2로 역전을 허용했다.

실점 이후 한국은 우크라이나를 몰아붙이며 동점을 노렸다. 하지만, 오히려 후반 43분 치타이슈빌리가 역습 상황에서 단독 돌파 후 쐐기골을 넣으면서 두 골 차로 뒤처지게 됐다.
 

김현준 hjsoon@mt.co.kr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