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기 신도시, LID 적용… 친환경 도시공간 조성

 
 
기사공유
저영향개발 기법 적용 모델. /사진=국토부
정부가 3기 신도시를 조성하면서 자연을 최대한 보존하는 ‘저영향개발 기법’(LID)을 적용한다.

16일 국토교통부, 환경부, 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환경공단 등 4개 기관에 따르면 오는 17일 ‘친환경 공공택지 조성을 위한 관계기관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이번 MOU는 3기 신도시 등 수도권 30만가구 주택공급을 위한 신규 공공택지에 저영향개발기법을 적용하기 위해 마련됐다.

LID는 개발 이전 자연 상태 물 순환 체계가 유지되도록 빗물을 유출시키지 않고 땅으로 침투·여과·저류해 기존 자연 특성을 최대한 보존하는 개발 기법이다. 정부는 택지 조성 단계에 LID를 적용하면 도시 침수, 하천 건천화, 오염물질 하천 유입, 도시 열섬효과 등 환경 문제를 줄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환경부에 따르면 시범사업 결과 LID 적용으로 수질오염물질 농도가 최고 21% 줄었다. 경제적 편익도 시범 사업지 2곳에서 최대 446억원을 기록했고 비용대비 편익(B/C)은 최대 2이상으로 사업성도 높다고 덧붙였다.

정부는 3기 신도시에 친환경 수변공원을 계획하고 있어 LID를 적용할 경우 입주민 편익이 극대화될 것으로 보고 있다. 3기 신도시 공원녹지 비율은 최대 40%로 다른 공공택지(20%)보다 높다. 국토부는 3기 신도시에 공원녹지를 만들어 지역주민 휴식공간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박선호 국토부 제1차관은 “신규택지에 LID를 적극 반영하고 전체 면적 3분의 1을 공원과 녹지로 조성할 것”이라며 “신규택지를 환경 친화적인 도시공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4.36상승 27.8118:01 07/19
  • 코스닥 : 674.06상승 8.9118:01 07/19
  • 원달러 : 1174.50하락 4.318:01 07/19
  • 두바이유 : 62.47상승 0.5418:01 07/19
  • 금 : 61.55하락 0.5918:01 07/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