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가] 그랜드 힐튼 서울, '여름 한정 메뉴' 선봬… 전복삼계탕·냉면 등

 
 
기사공유
서울 서대문구에 위치한 그랜드 힐튼 서울이 8월 31일까지 올데이 다이닝 레스토랑 ‘에이트리움’에서 무더위에 지친 입맛을 사로잡을 여름 한정 메뉴로 ‘전복 삼계탕’과 ‘소갈비 냉면차림상’을 내놓는다고 밝혔다.
©그랜드 힐튼 서울

여름 시즌에만 한정으로 선보이는 전복 삼계탕은 영계에 인삼과 황기, 그리고 기력 회복에 도움이되는 완도산 활전복 등을 넣어 진한 풍미와 영양까지 갖췄다. 또한 여름의 별미 냉면과 한식 전문 셰프가 조리한 소갈비를 곁들인 소갈비 냉면차림상 메뉴도 이 기간 동안 맛볼 수 있다.

냉면은 단품으로도 제공된다. 가격은 전복 삼계탕 3만 8000원, 소갈비 냉면차림상 4만 3000원, 냉면 2만 3000원이다. 자세한 문의는 전화를 통하면 된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