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라이프, 2030세대 위한 암보험 출시

 
 
기사공유
/사진=오렌지라이

오렌지라이프는 2030세대를 위해 암 치료비는 물론 암 진단 후 생활비까지 보장하는 ‘오렌지 청춘 암보험(무배당, 갱신형)’을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 상품은 2030세대가 암으로 인해 경제활동이 중단되는 위기에 대처할 수 있도로 치료비와 생활비를 함께 보장한다. 주계약만으로도 일반암진단급여금 5000만원을 보장하고(보험가입금액 2500만원 기준·최초 1회에 한함) ‘암생활자금보장특약(특약보험가입금액 2000만원 기준)’에 가입할 경우엔 매월 100만원씩 최대 10년간 최고 1억2000만원의 생활자금을 지급한다.

또 개개인의 생활습관·가족력 등에 따라 암진단비 또는 뇌혈관 및 허혈심장 질환까지 추가 보장도 가능하다. ‘나만의암진단특약’은 ▲위암 ▲대장암 및 소장암 ▲폐암 및 후두암 ▲간암 ▲신장암, 담낭 및 기타담도암 5종 중 2종 이상을 선택해 암진단급여금을 최대 3000만원까지 주계약 일반암진단급여금에 추가하여 보장한다. ‘고액암진단특약’은 고액암으로 진단확정 시 고액암진단급여금을 최고 5000만원까지 지급해 거액의 치료비 부담을 더는 데 효과적이다.

이 상품은 만 15세부터 45세까지 가입 가능하며,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또한 일반암에 걸리지 않더라도 보험기간이 끝날 때까지 살아있다면 최초계약에 한해 주계약 보험가입 금액의 10%를 돌려준다.

노동욱 상무는 “왕성한 경제활동을 해야 하는 청년기에 암이 발병하면 치료비 외에도 실직으로 인한 생활고 등 여러 어려움이 중첩될 수밖에 없다"며 "오렌지 청춘 암보험은 합리적인 보험료로 보험 유지에 대한 부담을 크게 줄이면서도 치료비는 물론 생활비까지 보장해 젊은 세대가 암으로 인해 자신의 미래를 포기하는 일이 없도록 지켜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9.93하락 2.911:12 10/17
  • 코스닥 : 648.55하락 3.4111:12 10/17
  • 원달러 : 1186.30하락 1.511:12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1:12 10/17
  • 금 : 58.80하락 0.6211:12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