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카레 가격↑… '대형마트 두부값' 전통시장 2배

 
 
기사공유
사진=뉴스1 DB
지난달 소주와 카레 가격은 오르고 오렌지 주스와 참치캔 가격은 내려간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유통업태간 가격차가 가장 큰 식품은 두부였다.

한국소비자원은 가격정보 종합포털 '참가격'을 통해 다소비 가공식품 품목의 지난달 판매가격을 조사한 결과, 전월에 비해 카레·소주·맛살은 상승하고 오렌지주스·참치캔·수프는 하락했다고 17일 밝혔다.

다소비 가공식품 30개 품목 중 전월 대비 가격이 상승한 품목은 카레(5.8%)·소주(5.4%)·맛살(3.8%) 등을 포함한 18개였다. 특히 맛살은 최근 3개월 연속 가격이 상승했으며, 고추장도 지난 1월 이후 상승세가 계속됐다.

오렌지주스(-3.7%)·참치캔(-2.4%)·수프(-2.0%) 등 10개 품목은 전월 대비 가격이 내려갔다. 오렌지주스는 최근 두 달 연속 가격 하락세를 유지했다.

두부·시리얼·참기름은 전통시장이, 오렌지 주스·국수·식용유는 대형마트가, 케첩은 백화점이 가장 저렴했다. 특히 유통업태간 가장 가격차가 큰 품목은 두부로 대형마트가 전통시장에 비해 45.8%나 비쌌다. 반면 가격차가 가장 작은 식품은 케첩으로 기업형 슈퍼마켓(SSM) 가격이 백화점에 비해 9.1%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다소비 가공식품 30개 품목의 평균 구매비용은 12만5645원으로 전월 대비 1.1% 상승, 전년 동월 대비 2.3% 상승했다. 유통업태별로는 대형마트가 평균 11만6890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한국소비자원은 "동일한 제품이라도 판매점에 따라 가격 차이가 크다"며 "생필품을 구입하기에 앞서 생필품 가격정보가 주간 단위로 제공되는 '참가격' 사이트에서 판매가격, 할인정보 등을 확인해줄 것"이라고 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87상승 9.3915:30 07/16
  • 코스닥 : 674.42하락 0.3715:30 07/16
  • 원달러 : 1177.60하락 1.715:30 07/16
  • 두바이유 : 66.48하락 0.2415:30 07/16
  • 금 : 65.22하락 0.6615:30 07/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