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 더 오른다" 거주자 외화예금 4개월 만에 증가

 
 
기사공유
/사진=임한별 기자
국내 외국환은행의 5월 말 거주자외화예금이 전월보다 24억1000만달러 늘며 4개월 만에 증가했다. 원/달러 환율이 오르고 있지만 추가 상승 기대감이 커지면서 일반기업이 달러화 예금을 원화로 환전하는 현물환 매도를 미뤘기 때문이다.

17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5월 중 거주자 외화예금 동향’을 보면 지난달 말 현재 외국환은행의 거주자 외화예금은 656억1000만 달러(약 77조8000억원)로 조사됐다. 한 달 전보다 24억1000만 달러(약 2조9000억원) 늘었다.

주요국 통화 가운데 달러화 예금이 556억5000만 달러(약 66조원)로 한 달 새 21억9000만 달러(약 2조6000억원) 늘었다. 지난달 전체 외화예금 증가분의 대부분을 차지했다.

한은 관계자는 “원/달러 환율 상승(원화 약세)에도 불구하고 환율 추가 상승을 기대한 일반 기업의 달러화 매도 지연과 개인의 달러화 매수 등으로 달러화 예금이 늘었다”고 설명했다.

원/달러 환율은 글로벌 달러화 강세 현상과 국내 경기 악화 우려 등으로 4월 말 달러당 1168.2원에서 지난달 말 달러당 1190.9원으로 22.7원 올랐다.

엔화 예금은 기업들의 결제자금 지급 등으로 한 달 전보다 9000만 달러 줄어든 38억7000만 달러를 나타냈다. 유로화 예금(31억7000만 달러)과 위안화 예금(14억4000만 달러)은 한 달 전보다 각각 1억4000만 달러, 2억9000만 달러 증가했다.

경제 주체별로 보면 기업예금이 517억3000만 달러로 17억7000만 달러 늘었다. 개인예금은 138억8000만 달러로 6억4000만 달러 증가했다.

은행 형태별로 보면 국내은행 예금(559억3000만 달러)이 25억3000만 달러 늘었고 외국은행 국내지점의 예금(96억8000만 달러)은 1억2000만 달러 줄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2.83상승 14.6618:03 10/16
  • 코스닥 : 651.96상승 5.1618:03 10/16
  • 원달러 : 1187.80상승 2.618:03 10/16
  • 두바이유 : 58.74하락 0.6118:03 10/16
  • 금 : 59.42하락 0.6118:03 10/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