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래미안 연지 어반파크’에 ‘래미안 IoT 플랫폼’ 최초 도입

 
 
기사공유
드레스룸에 설치된 스마트미러 시연 모습. /사진=삼성물산
삼성물산은 이달 분양 예정인 부산 ‘래미안 연지 어반파크’에 사물인터넷(IoT)을 결합한 ‘래미안 IoT 플랫폼’을 최초 적용한다고 18일 밝혔다.

삼성물산에 따르면 ‘래미안 IoT 플랫폼’은 개별 기기를 편리하게 조작하는 것을 넘어 ‘나만의 맞춤형 환경’을 구현하는 것이 특징이다.

래미안 IoT 플랫폼은 현관에서부터 집안 곳곳에 적용돼 입주민들에게 한층 더 편리한 주거생활을 제공할 예정이다. IoT 도어락, 스마트 인포 디스플레이, 스마트미러, 음성인식 조명 스위치 등이 대표적이다.

삼성전자, 네이버, 카카오, KT 등 국내 유수의 정보기술(IT) 기업과 협업해 단지 내 주거 시스템과 스마트가전, 음성인식 인공지능(AI) 스피커 등을 유기적으로 연결하는 데도 힘썼다.

외부에서도 안전하게 집을 관리할 수 있다. 부재중에 누군가 집을 방문하면 스마트폰을 통해 방문자와 영상통화가 가능하며 카카오와 연동된 챗봇(Chatbot) 서비스를 통해 실내 불을 끄는 등의 관리도 가능하다.

또한 래미안 연지 어반파크에는 미세먼지 저감기술들을 적용한 클린 에어 패키지도 적용할 예정이다. 우선 동 출입구에는 반도체 공장의 클린룸에 착안해 개발한 ‘클린게이트’를 적용한다. 세대 내부에서는 휴대용 미세먼지 측정기 IoT 홈큐브와 이산화탄소(CO2) 자동환기 시스템 등을 통해 실내 공기를 정화할 수 있다.

삼성물산 분양 관계자는 “입주민에게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는 아파트를 선보이기 위해 지난해 6월부터 주거 관련 IoT 기술 체험관인 ‘IoT 홈랩’을 운영해왔으며 그동안의 방문객 조사 결과를 토대로 IoT 플랫폼 개발을 진행했다”며 “래미안 IoT 플랫폼에 더 많은 제품을 연동하기 위해 IT 기업들과 협력을 강화하고 있으며 입주 후에도 최신 제품들을 연계할 수 있도록 플랫폼 업그레이드를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4.36상승 27.8123:59 07/19
  • 코스닥 : 674.06상승 8.9123:59 07/19
  • 원달러 : 1174.50하락 4.323:59 07/19
  • 두바이유 : 62.47상승 0.5423:59 07/19
  • 금 : 61.55하락 0.5923:59 07/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