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서 치맥 어때?"… 편의점 저녁매출 '껑충'

 
 
기사공유

CU한강편의점 1호점.
야간에도 야외활동을 즐기는 사람들이 늘면서 라면, 치킨, 맥주 등을 구매하는 저녁 편의점 고객이 크게 늘었다.


18일 씨유(CU)에 따르면, 지난달부터 한강·올림픽공원 등 야외활동이 집중하는 공원 인근 편의점 저녁 시간(오후 6시~자정) 매출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가장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김밥 매출은 전월대비 106.2%, 샌드위치는 100.4%, 스낵 종류는 66.7%, 소용량 과일은 21.9%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한강 공원 인근 편의점에서 즐길 수 있는 별미인 즉석조리 라면 매출은 전월 대비 121.5%나 성큼 뛰었다.

간단하게 술을 즐기는 소비자도 크게 늘어 전월대비 맥주 매출은 64.5%, 마른안주 매출 역시 42.2% 증가했다. 탄산 음료, 아이스크림 매출도 각각 49.7%, 241.1% 올랐다.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으로 퇴근 시간이 앞당겨졌고 본격적인 여름에 가까워지면서 해가 길어지자 퇴근 후 저녁 시간을 공원에서 즐기려는 사람들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CU 관계자는 "계절별로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를 분석해 고객 요구에 맞춰 다양한 콘셉트의 간편식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87상승 9.3915:30 07/16
  • 코스닥 : 674.42하락 0.3715:30 07/16
  • 원달러 : 1177.60하락 1.715:30 07/16
  • 두바이유 : 66.48하락 0.2415:30 07/16
  • 금 : 65.22하락 0.6615:30 07/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