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제일은행 "2022년까지 여성임원 25%로 늘린다"

 
 
기사공유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과 박종복 SC제일은행장이 18일 서울 종로구 SC제일은행 본점에서 성별균형 포용성장 파트너십 기업 자율 협약식을 체결하고 있다./사진=임한별 기자
SC제일은행이 오는 2022년까지 여성 임원 비율을 25%로 확대하기로 했다.

SC제일은행은 18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본점에서 여성가족부와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기업 내 성별 다양성 제고를 위한 실천과제 자율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SC제일은행은 이번 자율협약을 통해 2022년까지 사외이사를 포함한 여성 임원 비율을 25%까지 늘리고 여성 지점장을 포함한 부장급 여성 관리자 비율을 30%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여성인재 교육제도 확대 강화에 대한 내용도 담기로 했다.

특히 모기업인 SC그룹이 영국의 ‘여성 금융인 헌장’에 동참한 경험과 프로그램을 중소·중견기업을 포함한 국내 기업들이 벤치마킹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방침이라고 은행 측은 전했다. 여가부는 벤치마킹을 희망하는 국내 기업들과 SC제일은행을 연결해주는 역할을 한다.

진선미 여가부 장관은 “SC제일은행이 은행 내 성별 다양성 제고를 위한 프로그램 등을 다른 기업들이 참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일종의 재능기부”라며 “우리 사회에 성평등 조직문화가 조성되길 기대한다”고 했다.

박종복 SC제일은행장은 “금융권 내 상위 직급에서 균형 잡힌 인력 구성을 이룬다면 금융산업의 혁신을 가능하게 하고 리스크 관리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4.36상승 27.8123:59 07/19
  • 코스닥 : 674.06상승 8.9123:59 07/19
  • 원달러 : 1174.50하락 4.323:59 07/19
  • 두바이유 : 62.47상승 0.5423:59 07/19
  • 금 : 61.55하락 0.5923:59 07/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