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안하고 고마워요"… 구하라, 극단적 선택 시도 후 팬들에 남긴 글

 
 
기사공유
구하라. /사진=구하라 인스타그램 캡처

최근 자택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근황을 전했다.

구하라는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미안하고 고맙다"며 "더 열심히 극복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또 같은날 다른 글에서 구하라는 "하라 잘 지내고있다"며 여러 사진을 게재, 이에 누리꾼들은 "힘내세요", "건강하세요" 등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앞서 구하라는 지난달 26일 서울 강남구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상태로 매니저에 의해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다. 

당시 매니저는 구하라가 전날 밤 자신의 SNS에 "안녕"이라는 글을 올리고 연락이 되지 않자 구하라의 자택으로 찾아간 것으로 알려졌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0.17하락 21.713:59 07/17
  • 코스닥 : 664.54하락 9.8813:59 07/17
  • 원달러 : 1180.70상승 3.113:59 07/17
  • 두바이유 : 64.35하락 2.1313:59 07/17
  • 금 : 64.58하락 0.6413:59 07/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