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윙스 은퇴 계획 발표?… "음악이 재밌지 않아"

 
 
기사공유
스윙스 은퇴 계획.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래퍼 스윙스가 은퇴 계획에 대해 언급했다. 

1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쇼미더트롯' 특집으로 꾸려진 가운데 가수 남진, 윤수현, 스윙스, 코드쿤스트가 출연했다.

이날 스윙스는 '아직 30대인데 벌써 은퇴 계획이 있냐'는 MC의 질문에 "다른 방송에서 작가분이랑 얘기하는데 '5년 뒤에 뭐하고 있을래?'라고 물어봐서 은퇴할 것 같다고 대답했는데 그게 방송에 나간 것"이라고 해명했다. 다만 그는 "지금도 은퇴 계획은 확실하다"며 "음악이 옛날처럼 재밌지 않다"고 밝혔다. 

이에 MC 김구라가 '그럼 돈이 좋은 거냐'고 묻자 "그건 물론이지만 저는 어쩔 수 없는 예술가"라며 "사업을 원하는 그대로 만들어 판매했을 때 통하는 걸 좋아한다. 돈이 되든 안 되든 상관없다"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64.65상승 4.423:59 08/21
  • 코스닥 : 615.96상승 8.9523:59 08/21
  • 원달러 : 1202.50하락 5.823:59 08/21
  • 두바이유 : 60.30상승 0.2723:59 08/21
  • 금 : 60.09상승 0.8523:59 08/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