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래 우미건설 명예회장 '금탑산업훈장' 수훈

 
 
기사공유
이낙연 국무총리로부터 금탑산업훈장을 수훈한 이광래 우미건설 명예회장. /사진=임한별 기자
대한건설단체총연합회가 20일 오후 2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건설회관 2층 대강당에서 ‘2019 건설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번 기념식은 ‘대한민국 건설, 혁신의 답을 찾다’라는 주제로 4차 산업혁명시대에 건설업의 새로운 미래상과 건설인의 혁신을 제시했다.

행사에 참석한 이낙연 국무총리는 “지난 72여년간 이룩한 건설산업의 업적 노고를 치하한다”며 “앞으로 ‘삶의 질을 높이는 건설’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유주현 대한건설협회 회장은 “해외 주요 국가에서는 혁신 기술을 이용한 매출 1조원이 넘는 유니콘기업이 다수 나오고 있는 상황”이라며 “건설산업도 변화와 혁신을 빨리 접목시켜 산업 간 융복합으로 경쟁력을 높이고 안전한 건설현장, 건설시장의 다양화, 수요자 중심의 미래형 발주체계 구축 등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건설산업의 각 분야에서 큰 공로를 세운 건설인 140인이 정부포상 및 국토교통부 장관표창을 수상했다.

먼저 금탑산업훈장은 이광래 우미건설 명예회장이 수훈의 영예를 안았다. 은탑산업훈장은 고태식 준제이엔씨 대표이사, 동탑산업훈장은 김효진 한화건설 부사장, 김학영 화성방수 대표이사, 철탑산업훈장은 조성진 대우건설 전무, 김태경 석파토건 대표, 조충환 덕흥건설 대표이사가 각각 수상했다.

이밖에 박창옥 부일종합중기 대표이사 등 6인이 산업포장, 황용호 성화설비 대표이사 등 5인이 대통령 표창, 최재원 현대엔지니어링 상무보 등 5인이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이낙연 국무총리, 김현미 국토교통부장관을 비롯한 정부인사 및 국회의원, 건설단체장, 유관기관장, 주요 건설업체 최고경영자(CEO) 및 임직원 등 약 1000명이 참석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9.23상승 16.7818:03 11/14
  • 코스닥 : 663.31상승 1.4618:03 11/14
  • 원달러 : 1169.70상승 1.918:03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8:03 11/14
  • 금 : 61.48하락 0.6818:03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