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시]라이트론, 이전 경영진 배임·횡령 혐의 고소

 
 
기사공유
라이트론은 오중건 전 대표, 최병훈 전 대표, 김태훈씨 등을 대상으로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업무상 배임, 횡령 등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20일 공시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87상승 9.3915:30 07/16
  • 코스닥 : 674.42하락 0.3715:30 07/16
  • 원달러 : 1177.60하락 1.715:30 07/16
  • 두바이유 : 66.48하락 0.2415:30 07/16
  • 금 : 65.22하락 0.6615:30 07/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