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도시재생 관련 신중년 창업지원… ‘점프 업 5060’ 추진

 
 
기사공유
LH가 신중년 세대의 도시재생 분야 창업 지원 및 도시재생 활동가 양성을 위해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김영대(왼쪽) 서울시50플러스재단 대표이사와 변창흠 LH 사장. /사진=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신중년 세대의 도시재생 분야 창업지원 및 도시재생 활동가 양성을 위한 소셜벤처 ‘점프 업 5060’(Jump up 5060) 사업을 추진키로 하고 서울시50플러스재단과 실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LH는 지난 2015년부터 ‘LH 소셜벤처’를 통해 청년 창업 및 도시재생·주거복지 분야 사회적경제 조직을 지원했다.

LH는 이번 사업에 대해 LH 소셜벤처의 세 번째 사업으로 청년층에 비해 지원이 부족한 신중년 세대의 도시재생 분야 창업 및 재취업을 지원하고 도시재생 활동가를 배출하기 위해 추진됐다고 설명했다.

지원 대상은 만 50세 이상 64세 이하이며 8월 중 총 30명의 교육생이 선발될 예정이다. 이들은 16주간 도시재생 및 창업 관련 집합교육을 받고 스타트업 기업과 함께하는 현장실습에 참여할 계획이다.

16주의 교육을 수료한 뒤에는 도시재생과 관련한 점포를 창업한 교육생은 별도의 심사를 통해 실무 지원 창업컨설팅과 매장 인테리어·마케팅 등에 활용할 수 있는 사업화지원금 최대 200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8.94하락 3.8911:19 10/17
  • 코스닥 : 648.24하락 3.7211:19 10/17
  • 원달러 : 1186.30하락 1.511:19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1:19 10/17
  • 금 : 58.80하락 0.6211:19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