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캠핑협회와 야영장사고배상책임보험 업무협약

 
 
기사공유
최재봉 삼성화재 일반보험지원팀장(왼쪽)과 차병희 한국캠핑협회 회장이 지난 20일 서울 강남구 서초동 삼성화재 본사에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사진=삼성화재

삼성화재는 한국캠핑협회와 지난 20일 서울 강남구 서초동 소재 삼성화재 본사에서 야영장사고배상책임보험 판매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야영장사고배상책임보험은 야영장 내 사고로 인해 야영장 이용자가 인명 또는 재산상의 피해를 입은 경우 보상하는 상품이다. 이 상품은 야영장 내에서 이용자가 다치거나 사망한 경우 최대 1억원 한도로 보상하며 이용자가 재산 피해를 입은 경우도 최대 1억원 한도로 보상한다.

캠핑장, 글램핑장, 캠핑카 등을 포함한 모든 야영장 운영자는 다음달 1일부터 야영장사고배상책임보험에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한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협회 회원사는 개별적으로 가입할 때보다 합리적인 보험료로 업무처리를 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장우진 jwj17@mt.co.kr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9.07상승 6.6210:26 11/14
  • 코스닥 : 664.46상승 2.6110:26 11/14
  • 원달러 : 1169.10상승 1.310:26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0:26 11/14
  • 금 : 61.48하락 0.6810:26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