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기신도시 파주 운정, 3개 단지 청약서 2순위도 '미분양'

 
 
기사공유
수도권 2기신도시 파주 운정에서 12년 만에 진행된 아파트 동시 분양이 미달됐다.

21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파주 운정신도시에서 분양한 '운정신도시 파크 푸르지오'와 '운정신도시 중흥 S-클래스', '운정신도시 대방노블랜드'는 2순위청약에서도 미분양됐다.

3개 단지의 1·2순위 청약 미달가구 수는 총 469가구로 집계됐다. 전체 2527가구 가운데 18.6%다. 파크 푸르지오(347가구), 대방노블랜드(68가구), 중흥 S-클래스(54가구) 순이다.

운정신도시 파크 푸르지오는 680가구 모집에 1·2순위 청약을 통틀어 333명이 신청했다. 운정신도시 중흥 S-클래스는 전체 1157가구 모집에 1728명이 청약했지만 1순위 59㎡A형과 2순위 59㎡B형만 마감됐다. 84㎡는 모든 타입이 미달됐다.
운정신도시 대방노블랜드도 총 690가구 모집에 1270명이 청약해 1.84대1의 평균경쟁률을 보였지만 일부 타입이 미달됐다.

운정 1·2지구는 2007년 11~12월 각각 5000여가구, 2100여가구가 분양된 이후 이번에 세 번째로 분양이 진행됐다. 운정3지구는 GTX-A 노선 운정역과 가깝고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돼 기존 1·2지구에 비해 분양가가 낮은 편이었다.

하지만 정부가 올해 3기신도시로 인근의 고양 창릉지구를 선정, 일대 공급과잉이 우려된다. 운정과 1기신도시 일산 주민들이 집단으로 반발하는 상황이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2.28하락 0.0918:01 11/15
  • 금 : 62.47상승 0.99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