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크플러스, 캠코·코이카와 청년창업 활성화 업무협약

 
 
기사공유
목진건(왼쪽부터) 스파크플러스 대표,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 문창용 캠코 사장. /사진=스파크플러스
공유오피스 ‘스파크플러스’는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한국국제협력단(코이카)과 청년혁신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스파크플러스, 캠코, 코이카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청년들의 안정적인 창업공간 확보와 경쟁력 있는 청년창업자 발굴 및 육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서 스파크플러스는 ▲청년혁신지원센터(나라키움역삼A빌딩) 내 공유오피스 공간 기획 및 운영 ▲청년 창업자 발굴·지원을 위한 협약기관 간 공동 프로그램 추진·홍보 ▲공유오피스 내 입주기업 성장 지원을 위한 협력기관 간 상호 교류 협력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목진건 스파크플러스 대표는 “이번 청년혁신지원센터는 처음으로 국유재산 내 공유오피스를 기획 및 운영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청년 고객층이 많은 공유오피스와 캠코·코이카 등 공공기관과의 업무협약으로 청년들에게 창업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교류 및 지원이 이루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3.34하락 1.0218:03 07/22
  • 코스닥 : 674.78상승 0.7218:03 07/22
  • 원달러 : 1178.30상승 3.818:03 07/22
  • 두바이유 : 62.47상승 0.5418:03 07/22
  • 금 : 61.55하락 0.5918:03 07/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