걱, 천상의 열매인 이유?… '이것'에 좋다

 
 
기사공유
걱. /사진=MBC '기분좋은날' 방송화면 캡처

베트남 과일 '걱'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면서 이목이 집중됐다.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주로 재배되는 '걱'은 박과에 속하는 덩굴성 식물로 두껍고 단단한 껍질 속에 30~40개의 빨간색 과육이 들어있다.

'걱'에는 인체 내 면역력을 증가시키고 세포 노화 현상을 예방한다는 것으로 알려진 항산화 물질이 풍부하다. 또 리코펜은 토마토의 70배, 베타카로은은 고구마나 당근의 10배 이상 함유돼 중국에서는 '목별과'라고 불리며 천상의 과일이라는 별칭을 가지고 있다.

아울러 베트남에서는 오래 전부터 식용과 약용으로 이용됐다. 특히 어린이의 영양보충, 안구 건조증, 상처 회복 등을 돕는 용도로 사용됐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