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러리싱' 청하, 사랑스러움 버리고 고혹+섹시… "'벌써 12시' 터닝포인트"

 
 
기사공유
가수 청하가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 열린 4번째 미니앨범 ‘Flourishing(플러리싱)’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사진=장동규 기자

가수 청하가 한층 더 섹시해진 모습으로 컴백했다.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는 청하의 네번째 미니앨범인 '플러리싱(Flourishing)'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날 강렬한 레드 컬러의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오른 청하는 "1년 만에 쇼케이스를 가진다"며 "갓 데뷔하는 것처럼 떨린다. 벌써 네 번째 앨범이라고 하니 기분이 새롭다"고 소감을 밝혔다.

청하는 이번 앨범을 통해 변화와 성장을 담았다. 앨범 제목 '플러리싱'은 단어가 지닌 사전적 의미의 자신감과 현재에 계속 수렴하려는 이면의 불안함 및 두려움까지 청하 내면에 존재하는 여러 감정을 표현하고 있다.

이번 앨범과 관련해 청하는 "기존에 했던 것과는 다르다"며 "저도 앨범에 자작곡을 수록하는 등 많이 참여했다. 그러면서 배운 것도 많고, 새롭게 시도한 것도 많다"고 설명했다. 

가수 청하가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 열린 4번째 미니앨범 ‘Flourishing(플러리싱)’ 발매 기념 쇼케이스 무대에 올라 멋진 공연을 펼치고 있다. /사진=장동규 기자

총 다섯 트랙이 수록된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스내핑(Snapping)'은 이별 후 지친 마음을 떨치며 새로운 아침을 맞이한다는 내용의 곡이다. 이전보다 더 화려해지고 깊어진 사운드와 중독성 강한 비트, 도입부의 여유로운 그루브에서 코러스에 가까워질수록 확장되는 역동적인 편곡이 인상적이다.

특히 '스내핑'은 기존에 밝고 사랑스러운 이미지와 달리 '벌써 12시'처럼 고혹적이고 섹시한 이미지가 강조됐다. 청하는 "옛날에 사랑받았던 밝은 모습으로 다시 컴백한다면 대중분들이 '원래 청하가 하던 것'이라고 생각할 것 같았다. 저는 계속해서 도전하는 가수가 되고 싶다"고 그 이유를 밝혔다.

이어 "작년까지는 하트도 날리고 나름 사랑스럽게 했었는데 '벌써 12시'가 저에겐 터닝포인트였다"며 "앞으로도 발매하는 곡들 모두 비슷하지 않았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가수 청하가 2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강대학교 메리홀에서 열린 4번째 미니앨범 ‘Flourishing(플러리싱)’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사진=장동규 기자

그 외에도 소녀였던 청하에게 성장한 청하가 건네는 자신과의 대화를 담은 '치카(Chica)', 가수 백예린이 청하에게 선물해 준 두 번째 곡으로, 모두에게 밝은 기분이 전달되면 좋겠다는 청하의 마음이 담긴 '우리가 즐거워', 가끔은 작은 조명 아래 울먹이던 나날로 돌아가고픈 감정처럼 추억과 사랑의 경계선 위 놓인 곡 '콜 잇 러브(Call it Love)', 솔로 데뷔 후 2년 동안 느낀 솔직한 감정을 가사에 담은 청하의 자작곡 '플러리싱'까지 수록됐다.

자작곡 '플러리싱'에 대해선 "지금까지 활동하면서 성장해온 과정을 다시 담았다. 또한 자신감을 가지고 제가 표현하고 싶은 것을 표현하고 두려워하지 말자는 내용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또 청하는 아이오아이 재결합에 대해서도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청하는 "아이오아이는 제게 너무 소중하다. 아직 결정된 것에 대해선 들은 게 없지만 기회가 된다면 꼭 하고 싶다"고 솔직한 속내를 밝혔다.

한편 청하는 24일 오후 6시 네번째 미니앨범 '플러리싱(Flourishing)'을 발매한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1.45상승 8.1115:33 07/23
  • 코스닥 : 668.65하락 6.1315:33 07/23
  • 원달러 : 1178.90상승 0.615:33 07/23
  • 두바이유 : 63.26상승 0.7915:33 07/23
  • 금 : 62.74상승 1.1915:33 07/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