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주거취약계층 자활증진 지원 확대

 
 
기사공유
LH가 주거취약계층 자활증진 지원 확대에 나섰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쪽방, 고시원 등 비주택에 거주하는 주거취약계층 주거권 보장 등을 위해 주거취약계층 운영기관의 자활증진 프로그램을 선정해 지원했다고 25일 밝혔다.

LH는 주거복지재단에서 선정한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사업 운영기관’이 LH 매입임대주택을 임차해 취약계층의 주거지원 사업을 진행 중이지만 운영비 조달 한계에 따른 재정악화 등의 이유로 운영기관 및 취약계층 지원 인프라가 감소하는 어려움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LH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 주거취약계층의 자활증진을 지원하고자 올 3월 전국 78개 운영기관을 대상으로 입주자에 대한 행정적, 경제적, 의료적 자립을 위한 자활 프로그램을 공모해 지원대상 프로그램 32개를 선정했다.

LH는 운영기관이 제출한 자활증진 프로그램을 사업역량, 입주자 관리역량 및 프로그램의 적정성 항목으로 평가하고 그 결과에 따라 총 1억8000만원의 지원금(평균 지원금액 500만원)을 차등 지급했다.

이번 공모에서는 ▲초기정착 및 생필품 지원 ▲특별자활사업 및 공공근로 연계 등을 통한 취업지원 ▲무료의료 지원 ▲생활·심리 정기상담 등 주거취약계층의 실질적 자립을 유도하는 우수한 프로그램들이 발굴됐다.

LH는 앞으로도 이 같은 자활증진 프로그램을 정례화하고 주거복지 인프라 구축 강화를 위해 ‘주거복지지원기금(가칭)’을 조성, 운영기관 및 취약계층 지원주택을 현재의 2배 이상 확대할 계획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56하락 11.313:15 10/23
  • 코스닥 : 656.47상승 0.5613:15 10/23
  • 원달러 : 1174.00상승 4.313:15 10/23
  • 두바이유 : 59.70상승 0.7413:15 10/23
  • 금 : 58.95하락 0.4313:15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