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만 억제' 프롤린유산균, '이것'과 먹으면 안된다

 
 
기사공유
프롤린유산균. /사진=TV조선 '내몸사용설명서' 방송화면 캡처

체중증가를 막는 프롤린유산균이 화제다.

프롤린은 단백질을 구성하는 아미노산 중 하나로 우리 몸에 좋은 콜라겐을 구성하는 성분이다. 또 비만을 유도하는 '피르미쿠테스균'의 증식을 억제하고 체내 독소 유입을 막아주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주목받고 있다.

뿐만 아니라 프롤린은 유산균이 장까지 안전하게 가도록 도와줘 장벽을 튼튼하게 보호해주고 만성대장증후군을 예방한다.

프롤린유산균은 가루나 알약의 형태로 시중에 판매되고 있어 샐러드나 요구르트·물 등에 타서 먹을 수 있으며 아보카도, 달걀·콩 등을 통해서도 섭취 가능하다.

한편 프롤린유산균은 항생제와 같이 먹으면 유산균의 90%가 사멸되므로 항생제를 복용할 경우 약 복용후 4~5시간 후에 섭취하는 것이 좋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080.27하락 8.5913:57 10/23
  • 코스닥 : 657.79상승 1.8813:57 10/23
  • 원달러 : 1173.70상승 413:57 10/23
  • 두바이유 : 59.70상승 0.7413:57 10/23
  • 금 : 58.95하락 0.4313:57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