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처럼 동네 여행하자… 관광공사 '일주일 살아보기'

 
 
기사공유
경남 남해 일주일 살아보기 자료 사진. /사진=한국관광공사
주민처럼 머물며 동네를 여행하는 이벤트가 열린다.

한국관광공사는 장기간 현지인처럼 살아보는 여행 트렌드를 활용해 여름 휴가시즌 대한민국구석구석 ‘일주일 살아보기(시즌2)’ 이벤트를 추진한다. 

‘일주일 살아보기’ 이벤트는 장기 체류형 국내여행 문화 확산을 위해 지난해 시작한 사업으로, 참가가 확정된 이들에게 총 6박7일의 숙박을 지원하는 대국민 이벤트다.

참가자들은 7월29일(월)~9월1일(월) 사이에 6박7일간 국내 5개 도시(경주, 영월, 충주, 보성, 남해) 여행계획을 세워 제출하면 된다. 참가 신청은 대한민국구석구석 누리집과 앱에서 할 수 있으며 최종 10개팀이 선정된다. 신청 기간은 25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다.

한국관광공사는 관광벤처 숙박중계 플랫폼인 스테이폴리오와 시골하루에서 추천하는 지역문화를 담은 독특한 숙소들을 참가자들에게 제공한다.

지난해 일주일 살아보기(시즌1)에서는 총 6팀이 선발됐다. 이들 참가자들의 체험한 여유롭고 특별한 휴가 이야기는 대한민국구석구석 누리집에서 다시 볼 수 있다.

김양길 한국관광공사 국내온라인홍보팀장은 "이번 이벤트가 국내 관광지의 매력을 알리고 체류형 국내여행 문화형성에 기여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정웅 parkjo@mt.co.kr

여행, 레저스포츠를 소개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39.90상승 12.7318:01 08/19
  • 코스닥 : 594.65상승 3.0818:01 08/19
  • 원달러 : 1211.00상승 0.218:01 08/19
  • 두바이유 : 58.64상승 0.4118:01 08/19
  • 금 : 58.20하락 0.1318:01 08/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