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란다 커, 만삭 D라인 '눈길'… 벌써 셋째라고?

 
 
기사공유
미란다 커. /사진=미란다 커 인스타그램

모델 미란다 커가 임신 근황을 공개했다. 

미란다 커는 25일(한국시간)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신의 만삭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미란다 커는 D라인으로 불러온 배를 쓰다듬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미란다 커는 지난 2017년 스냅챗 CEO 에반 스피겔과 재혼해 지난해 5월 아들 하트를 출산했다. 이후 약 1년 만에 셋째를 임신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미란다 커의 첫째 아들은 전 남편인 배우 올랜도 블룸 사이에서 낳은 플린도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9.23상승 16.7818:03 11/14
  • 코스닥 : 663.31상승 1.4618:03 11/14
  • 원달러 : 1169.70상승 1.918:03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8:03 11/14
  • 금 : 61.48하락 0.6818:03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