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퍼니케이파트너스, 방송통신펀드 청산… 성과보수 40억 수령

 
 
기사공유

컴퍼니케이파트너스가 지난 2010년 11월 100억원 규모로 결성한 방송정보통신전문투자조합의 청산을 25일 완료했다고 이날 밝혔다.

청산수익률은 원금대비 325%, 내부수익률(IRR) 23.1%로 펀드 기준수익률 5%를 초과 달성했다. 컴퍼니케이파트너스는 성과보수 40억원을 수령하게 된다.

이 펀드는 직방, 네오펙트, 퓨쳐스트림네트웍스, 퍼플즈, 아이엠컴퍼니 등이 총 97억원을 투자해 331억원을 회수했다.

펀드 청산 후 컴퍼니케이파트너스의 6월말 기준 운용자산규모는(AUM) 3464억원이며 하반기에는 신규 펀드 결성에 주력할 예정이다.

 

장우진 jwj17@mt.co.kr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74하락 8.1518:01 12/05
  • 코스닥 : 617.60하락 7.6718:01 12/05
  • 원달러 : 1190.20하락 4.118:01 12/05
  • 두바이유 : 63.00상승 2.1818:01 12/05
  • 금 : 61.11상승 0.1318:01 12/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