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국' 홋카이도, 여름에 봐야 잘 보인다

 
 
기사공유
오타루 운하. /사진=노랑풍선

노랑풍선, 일본 홋카이도 낭만여행 패키지 출시

노랑풍선이 일본 홋카이도(북해도) 낭만여행 상품을 출시했다.

홋카이도는 보통 설원이 끝없이 펼쳐지는 겨울의 풍경을 떠올리게 한다. 하지만 진면목은 여름에 드러난다. 여행하기 좋은 선선한 날씨에다 눈이 시리도록 푸르른 아오이케 연못, 보랏빛으로 물든 라벤더 밭의 풍경이 펼쳐지기 때문이다.

노랑풍선의 ‘북해도 비에이/후라노/오타루 4일’ 여행상품은 한여름에도 온도가 25도 이상 올라가지 않아 쾌적한 여행을 즐길 수 있다.

5월에는 수선화와 튤립, 6월에는 해당화와 작약으로 화려하게 수놓아진 꽃밭을 감상할 수 있다. 6월 하순부터는 후라노의 자랑인 라벤더가 활짝 피어나는 시기로, 여행객들에게 가장 인기 있는 시즌이다.

여행일정은 오타루의 상징이자 <러브레터>의 촬영지인 오타루 운하를 찾는다. 아기자기하고 독특한 모양으로 만들어진 수 만개의 오르골을 판매하는 오타루 오르골당에서 나만의 오르골만들기 체험을 경험해 볼 수 있다.

이질적인 색감을 자랑하는 아오이케 연못도 일정에 포함돼 있다. 토양과 온천수가 만나 물감을 풀어 놓은 듯 푸르른 색을 띠는 아오이케 연못은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한다. 

또 홋카이도청 구청사와 노보리베츠 지옥계곡 등도 일정에 포함된다. 전 일정 명품온천과 디럭스 게코스요리 특식도 이번 패키지의 특징이다.
 

박정웅 parkjo@mt.co.kr

여행, 레저스포츠를 소개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27.17하락 11.218:03 08/16
  • 코스닥 : 591.57하락 5.5818:03 08/16
  • 원달러 : 1210.80하락 1.918:03 08/16
  • 두바이유 : 58.64상승 0.4118:03 08/16
  • 금 : 58.20하락 0.1318:03 08/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