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 스미스 딸' 월로우 스미스 "다자 연애 고려 중"… 그게 뭔데?

 
 
기사공유
월로우 스미스. /사진=로이터

할리우드 배우 윌 스미스와 제이다 핀켓의 딸 월로우 스미스가 남자 한 명과 여자 한 명을 동시에 사귀는 ‘다자 연애(다자간의 연애)’를 고려 중이라고 언급해 화제다.

25일(한국시간) 미국의 할리우드 라이프지는 18세인 월로우 스미스가 페이스북 와치의 토크쇼인 ‘레드 테이블 토크’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보도했다.

윌로우 스미스는 이 프로그램에 출연해 “나는 남녀를 똑같이 사랑한다”며 “개인적으로 남성과 여성 모두 자신에게 필요하다”고 말했다.

레드 테이블 토크는 페이스북의 스트리밍 쇼로 제이다 핀켓이 사회를 맡고 있다. 이 프로그램에서 제이다 핀켓은 남편 윌 스미스와의 성생활, 이혼 등 적나라한 이야기를 해 공감과 비난을 동시에 받았다.

또 두 사람 사이에서 태어난 아들 제이든 스미스(26)가 동성애자라고 밝혀 이 가족은 화제가 된 바 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74하락 8.1518:01 12/05
  • 코스닥 : 617.60하락 7.6718:01 12/05
  • 원달러 : 1190.20하락 4.118:01 12/05
  • 두바이유 : 63.00상승 2.1818:01 12/05
  • 금 : 61.11상승 0.1318:01 12/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