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준희, "씨제스와 전속계약 최종 논의중"

 
 
기사공유
고준희./사진=임한별 기자

배우 고준희가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과 관련해 최종 논의 중이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25일 "최근 고준희와 전속계약 관련 미팅을 진행했다"며 "계약 여부를 최종적으로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아직 정식 계약을 맺은 건 아니다"며 선을 그었다.

앞서 고준희는 감우성 등이 소속된 에잇디크리에이티브와 전속계약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에잇디크리에이티브가 "전속계약을 맺은 바 없다. 사실 무근"이라고 부인했다.

한편,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는 최민식, 설경구, 송일국, 류준열, 라미란, 황정음 등 다수의 스타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고준희는 지난 3월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 싶다'를 통해 빅뱅 전 멤버 승리, FT아일랜드 전 멤버 최종훈, 가수 정준영 등이 속한 모바일 단체 대화방에서 언급된 '뉴욕 여배우'라는 루머에 휩싸였다. 그러나 고준희가 직접 이들과의 연루설을 부인했고, 악플러에 대한 법적 대응을 진행하고 있다.

고준희는 2월 YG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끝난 뒤 새 소속사를 물색하고 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74하락 8.1518:01 12/05
  • 코스닥 : 617.60하락 7.6718:01 12/05
  • 원달러 : 1190.20하락 4.118:01 12/05
  • 두바이유 : 63.00상승 2.1818:01 12/05
  • 금 : 61.11상승 0.1318:01 12/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