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최민용, 강문영 첫 남자친구와 얼마나 닮았나?

 
 
기사공유
강문영 최민용./사진=불타는청춘 방송캡처

강문영이 최민용과 닮은 첫 남자친구를 언급했다. 지난 25일 밤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에서는 순천으로 떠난 청춘들의 모습이 담겼다.

순천 순양극장 세트장 앞에서 모인 불청 멤버들은 복고풍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강문영은 "내 첫 데이트룩은 청바지에 맨투맨 티 입었던 것 같다. 고등학교 때였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는 "그 남자친구가 딱 최민용 같이 생겼다. 키도 비슷했고 성격도 딱 민용이 같았다. 장비만 준비하고 잘하는 건 하나도 없다"면서 웃음을 자아냈다.

구본승은 "어떻게 만나게 된 거냐. 자세히 이야기해달라"고 물었고 강문영은 "그때 사촌언니 따라서 나이트클럽에 갔다. 사촌언니랑 같이 나가서 춤을 추고 있는데 그 남자가 눈으로 슬쩍 보더라. 우리 언니가 나를 집으로 데려다 주는데 그 사람이 쫓아왔다"면서 당시가 떠오르는 듯 부끄럽게 미소 지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3.34하락 1.0218:03 07/22
  • 코스닥 : 674.78상승 0.7218:03 07/22
  • 원달러 : 1178.30상승 3.818:03 07/22
  • 두바이유 : 62.47상승 0.5418:03 07/22
  • 금 : 61.55하락 0.5918:03 07/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