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김태용 감독과 호흡 맞출까

 
 
기사공유
수지./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수지가 김태용 감독의 8년만의 신작 캐스팅 물망에 올랐다. 수지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관계자는 26일 "김태용 감독의 신작 출연을 제안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배우 탕웨이의 남편이기도 한 김태용 감독이 지난 2011년 개봉한 '만추' 이후 상업장편영화로는 오랜만에 선보이는 신작은 제목과 내용이 외부로 알려지지 않은 상태다. 김태용 감독의 신작은 올 하반기 크랭크인을 목표로 캐스팅 작업에 한창이다.

수지는 지난 4월 정든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나 매니지먼트 숲으로 이적한 뒤 첫 영화로 김태용 감독의 신작을 택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수지는 지난 2월 크랭크인한 이병헌 하정우 주연의 200억 대작 '백두산'에 합류했으며, 이승기와 함께 주연을 맡은 100억대 SBS 드라마 '배가본드'는 오는 9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9.23상승 16.7818:03 11/14
  • 코스닥 : 663.31상승 1.4618:03 11/14
  • 원달러 : 1169.70상승 1.918:03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8:03 11/14
  • 금 : 61.48하락 0.6818:03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