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나, 라디오스타서 밝힌 데뷔 에피소드 "그룹이름 '충격적'"

 
 
기사공유
우주소녀 보나.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보나가 데뷔당시 그룹명을 알고 충격 받았던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2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은 '황금통령상' 특집으로 꾸며져 개그우먼 홍현희, 그룹 우주소녀 멤버 보나, 크리에이터 도티도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보나는 이날 "기사로 우주소녀 이름을 접했다"며 "그때 굉장히 충격적이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보나는 "부러운 게 트와이스, 블랙핑크는 노래 초반에 그룹 이름을 말하지 않냐. 그런데 우주소녀! 이러면 너무 이상하더라. 꼭 하고 싶은데.."라면서 아쉬움을 드러냈다. 

보나는 자신의 예명도 기사로 알았다고. 그는 "멤버 확정도 기사로 알았다. (데뷔를) 준비하는 동안 인터넷을 다 못 했다. 기사 뜬 줄도 몰랐다"며 "회사에 나갔더니 '보나야, 데뷔 축하해' 하더라. 보나가 누군데 생각했다. 새 멤버인 줄 알았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