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제약, 초박형 파스 '파워스탑 스키니' 출시

 
 
기사공유
./사진=경남제약
경남제약이 관절염과 근육통 및 타박상에 효과적인 '파워스탑 스키니 플라스타'를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파워스탑 스키니 플라스타’는 비스테이로이드성 소염진통 성분인 ‘케토프로펜’을 함유한 초박형 첩부제로, 약물의 피부투과 속도가 빠르고 투과율이 높아 환부에 부착 시 신속하고 강력한 소염 및 진통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퇴행성 관절염’과 ‘어깨관절주위염’, ‘힘줄염 및 힘줄윤활막염’, ‘테니스 엘보우’는 물론, 외상 후의 부기 및 통증 완화에도 효과적이다.

특히 0.2㎜ 초박형 원단으로 점착력이 뛰어나 별도의 밀착포 없이 바로 사용할 수 있으며 손목, 발목, 팔꿈치 등 관절 부위와 같은 활동성이 많은 부위에 부착해도 쉽게 떨어지지 않는 것이 장점이다.

‘파워스탑 스키니 플라스타’는 1일 1회 부착해 사용하면 되고 가까운 약국에서 처방전 없이 구입 가능한 일반의약품이다.

경남제약 관계자는 “야외활동이 증가하는 여름철 근육통과 타박상에도 불구, 무더위로 파스제제 부착을 꺼리는 경우가 있는데 '파워스탑 스키니 플라스타'는 활동성을 높인 초박형 첩부제로 얇고 부드러워 붙이지 않은 것처럼 착용감이 좋다”고 말했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6.60상승 2.5111:49 11/12
  • 코스닥 : 661.55상승 0.1811:49 11/12
  • 원달러 : 1164.80하락 211:49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11:49 11/12
  • 금 : 61.15상승 0.2711:49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