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비밀공사 "금액은 제작진이나 내가 지불"

 
 
기사공유
백종원 비밀공사. /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방송캡처

백종원이 '골목식당' 칼국수집을 위한 비밀공사에 돌입한다. 

26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지난 주에 이어 강원도 원주 미로 예술시장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백종원은 칼국수집의 안타까운 사연을 듣고 사장을 돕기 위해 나섰다.

현재 칼국수집 사장은 불의의 화재로 운영하던 가게를 잃은 뒤 임시건물에 비닐장막을 치고 장사를 이어가고 있다. 이 때문에 백종원은 평소 엄격하게 진행했던 주방 점검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백종원은 칼국수집 사장에게 자녀에 대해 질문했다. 칼국수집 사장은 “2남 1녀를 두고 있지만 장남은 5년 전 불의의 사고로 숨졌다”며 “며느리가 두 딸을 키우며 시동생인 차남과 떡집을 운영했지만 3개월 만에 화재가 나 하나도 건지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후 제대로 된 보상도 없었다. 칼국수집 사장은 “모금해 온 75만5000원을 받았다. 그래도 정말 고맙다고 생각했다. 정말 너무 고마웠다”고 전했다.

이후 백종원은 칼국수집 사장의 만두를 맛봤다. 그는 "감히 맛을 평가할 수 없다. 건방지게"라며 "정성 어린 손맛, 감히 내가 어떻게 평가하겠냐"고 밝혔다.

다만 그는 "주방공사를 해야 한다. 음식은 밀려도 식당 설계는 내가 전문가다"라며 "제대로 해야 한다. 얼마쯤 생각하시냐"고 물었다. 칼국수집 사장은 "350만원 정도 예산을 책정했다"고 답했다.

그러나 칼국수집 사장이 책정한 금액은 공사 금액으로는 어림도 없었다. 결국 백종원은 칼국수집 사장을 위한 비밀 공사를 기획했다.

백종원은 "아까 사연을 듣고 나니 말문이 막혔다"며 "사장님은 공시 비용 시세를 모르니 제작진이 내든 내가 내든 하겠다. 사장님에겐 (공사비용을) 비밀로 해달라. 350만원에 한 걸로 하자"고 제작진에 요청했다.

칼국수집에는 바닥 방수공사, 전체 환풍구 설치 공사, 수도관 연장 공사, 통유리 양쪽 시공 등 대대적인 공사 솔루션이 예고됐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17상승 0.7715:32 10/15
  • 코스닥 : 646.80상승 5.3415:32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15:32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5:32 10/15
  • 금 : 60.03하락 0.4115:32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