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송혜교 이혼, 팬들 "검색어 보고 임신한줄 알았는데"… 지라시까지?

 
 
기사공유
송중기 송혜교. /사진=블러썸엔터테인먼트 UAA엔터테인먼트 제공

탤런트 송중기(34)·송혜교(38) 부부가 결혼 1년8개월 만에 이혼한다. 일명 ‘송송커플’로 불렸던 이들의 이혼 소식에 국내 팬들은 충격에 빠졌다.

누리꾼들은 “태양의 후예가 아닌 태양의 후회”, “송중기, 송혜교 실시간 검색어로 올라와 드디어 임신했구나 했는데 기사보고 깜짝 놀란”, “기사 오보이길 바래본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아울러 이날 일부 시민들 사이에서 일명 ‘지라시’가 급속도로 퍼지고 있어 이들의 이혼 사유에 대한 공식 입장이 나왔음에도 불구하고 누리꾼들은 다양한 해석을 내놓고 있다.

특히 “지라시가 어느정도 신빙성은 있음 절대 그냥 말 나오지 않음”, “XXX 그렇게 안봤는데” 등의 댓글이 달리고 있다.

앞서 송중기와 송혜교는 지난 2016년 방송된 KBS2TV ‘태양의 후예’를 통해 인연을 맺고 지난 2017년 10월31일 결혼했다. 결혼 전 이들은 두 차례 해외에서 함께 있는 모습이 목격되며 열애설에 휩싸였다.

두 사람은 공식적인 열애 인정 없이 바로 결혼을 발표해 세간의 화제를 모았다. 특히 드라마 속 아름다운 커플이 현실로 이어지며 많은 팬들은 축하의 박수를 보냈다.

이들의 결혼식은 비공개 진행이었지만 하객뿐만 아니라 팬들까지 결혼식을 보기 위해 몰려들면서 인산인해를 이뤘다.

심지어 중국 매체에서는 두 사람의 결혼식을 생중계하기 위해 불법 드론까지 띄운 것으로 전해졌다.

결혼 후에도 송중기와 송혜교의 달달한 모습들은 계속됐다. 송중기는 여러 차례 인터뷰를 통해 아내 송혜교에 대한 애정을 과시한 바 있다.

그는 지난 2017년 11월 한 패션 매거진과의 인터뷰에서 “지금껏 살아오며 가장 큰 결정을 한 시기이기에 행복하다. 그녀가 있어서 행복하고, 인생의 아주 행복한 지점에 서 있다”며 결혼 후 심경을 표현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8.49상승 6.0410:01 11/14
  • 코스닥 : 662.95상승 1.110:01 11/14
  • 원달러 : 1169.90상승 2.110:01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0:01 11/14
  • 금 : 61.48하락 0.6810:01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