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덴티티 야심작 'WOD', 하반기 동남아 정조준

 
 
기사공유
/사진=아이덴티티게임즈
액토즈소프트의 관계사 아이덴티티게임즈가 감마니아와 손잡고 모바일 MMORPG ‘월드 오브 드래곤네스트’(WOD)의 동남아시아 공략을 준비한다.

아이덴티티게임즈는 감마니아와 대만, 홍콩, 마카오지역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하고 올 하반기 관련 시장에 WOD를 출시할 계획이다.

WOD는 ‘드래곤네스트’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해 제작한 게임으로 캐릭터별 20여종의 스킬을 조합해 전략적인 재미를 제공한다. 원작의 강점인 논타겟팅 액션 컨트롤도 지원한다. 원작에서 또 다른 세계가 탄생해 새로운 모험이 펼쳐지는 스토리도 WOD의 강점이다.

알버트 류 감마니아 대표는 “원작 성공 요소와 함께 오픈월드 기반의 새 이야기가 펼쳐지는 점에서 WOD에 대한 기대가 높다”며 “WOD가 원작을 기억하는 대만 이용자에게 높은 만족감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덴티티게임즈는 원작 드래곤네스트가 중화권 지역에서 인기가 높았던 만큼 WOD의 흥행 가능성을 기대하고 있다. 드래곤네스트는 2010년 감마니아를 통해 대만에 론칭한 후 최고 동시접속자가 5만명을 돌파했고 500만명 이상의 회원을 보유한 게임으로 성장했다.

드래곤네스트 IP로 만들어진 ‘드래곤네스트M’이 대만, 홍콩, 마카오에서 iOS 무료 게임 1위와 매출 3위를 기록한 경험도 갖고 있다.

구오 하이빈 아이덴티티게임즈 대표는 “감마니아의 대만 지역 서비스 노하우를 믿는다”며 “드래곤네스트에 높은 관심을 가진 대만 이용자를 위해 서비스 준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아이덴티티게임즈는 넥슨 타일랜드와 동남아 6개 지역 WOD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에 계약을 맺은 감마니아는 다수의 한국 모바일 온라인게임을 서비스하는 대만 게임기업이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87상승 9.3923:59 07/16
  • 코스닥 : 674.42하락 0.3723:59 07/16
  • 원달러 : 1177.60하락 1.723:59 07/16
  • 두바이유 : 64.35하락 2.1323:59 07/16
  • 금 : 64.58하락 0.6423:59 07/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