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반기 분양시장 들썩일까… 수도권 ‘신도시·택지지구’서 2만가구 공급

 
 
기사공유
인천 송도일대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김창성 기자
올 하반기(7~12월) 서울, 인천, 김포 등 수도권 신도시·택지지구에서 상반기만큼 아파트가 공급 예정인 것으로 확인됐다.

9일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올 하반기 수도권에서 공급 예정인 아파트는 26개 단지 2만2534가구(일반분양)다.

이는 상반기(1~6월) 24개 단지에서 2만1060가구(일반분양)가 공급된 것과 비교하면 1400여가구 늘어난 물량이다.
서울은 위례신도시(장지동)에서 1개 단지(일반분양 689가구)가 분양 예정이다. 인천은 검단신도시를 중심으로 아파트가 나오며 10개 단지에서 7518가구(일반분양)가 공급될 계획이다.

경기에서는 김포 마송택지지구에서 첫 민간아파트 분양 등 15개 단지에서 1만4327가구(일반분양)가 분양을 준비 중이다.

인천에서는 검단신도시에서 4개 단지, 송도와 영종하늘도시에서도 1177가구가 공급 대기 중이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 팀장은 “보통 하반기는 상반기 보다 물량이 많지만 올해는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분양가 심사 강화, 소비자들의 기대심리 위축으로 일정이 내년으로 미뤄질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며 “하지만 여전히 민간택지에 비해 낮은 공공택지의 분양가는 실수요자들에겐 관심을 끌만하다”고 분석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8:03 10/18
  • 금 : 59.23상승 0.43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